2022.09.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8.7℃
  • 박무서울 17.4℃
  • 박무대전 15.4℃
  • 맑음대구 14.6℃
  • 박무울산 16.2℃
  • 맑음광주 17.9℃
  • 구름조금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4.3℃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3.8℃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3.4℃
  • 구름많음강진군 18.0℃
  • 맑음경주시 13.7℃
  • 구름조금거제 17.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회

도, 청소년 생리용품 지원금·대안교육기관 급식단가 인상

7월 신청분부터 생리용품 지원금 월 1만 3,000원으로 인상
9월부터 대안교육기관 급식 지원단가 식품비 7% 인상

원스텝뉴스 이병희 기자 |

 

최근 급격히 오른 물가를 반영해 경기도가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지원금과 대안교육기관 급식단가를 인상했다.

 

 

■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구매에 월 1만 3,000원 지원

도는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보편지원 사업’의 지원금을 7월 신청분부터 월 1만 2,000원에서 월 1만 3,000원으로 인상했다.

경기도 ‘여성 청소년 생리용품 보편지원 사업’은 만 11~18세 여성 청소년 18만 5,000여 명을 대상으로 생리용품 구입비를 지원하는 내용이다.

도는 지난 2021년부터 저소득층 등 특정 계층을 선별 지원하는 여성가족부의 생리용품 지원사업 대상에서 제외된 아이들을 위해 해당 연령대 모든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보편지원 방식을 자체 추진하고 있다.

현재 성남, 시흥 등과 오는 10월부터 새롭게 참여하는 평택까지 경기도와 20개 시·군이 함께하고 있다.

이번 인상은 최근 물가상승을 고려해 여성가족부가 지난 7월부터 지원단가를 월 1만 3,000원으로 1,000원 인상한 데 따른 것이다.

서비스 신청은 청소년 본인이나 부모 등 주 양육자가 11월 16일까지 청소년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모바일 신청 누리집(https://voucher.konacard.co.kr)에 접속해 신청하면 된다.

단가인상 적용 시점이 7월 신청분인 만큼 3분기(7월 14~27일) 온라인 신청자나 7월 1일 이후 행정복지센터 현장 신청자는 8월 말에 인상된 월 1만 3,000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이후 지원금은 신청 시기로부터 분기별로 주민등록지 시·군의 지역화폐로 지급되며, 올해 12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지급된 지역화폐는 생리용품 구매에만 사용 가능하다. 해당 지역 편의점 4사(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중 지역화폐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기초생활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 가구의 여성 청소년 등 여성가족부가 시행하는 선별적 생리용품 지원사업 신청자는 중복지원이 불가능하므로 신청할 때 주의해야 한다.

 

 

■ 도내 대안교육기관 급식 식품비 지원단가 7% 인상

도는 9월부터 도내 대안교육기관 급식 지원사업의 식품비 지원단가를 7% 인상한다.

도는 2020년부터 교육청이 실시하는 일반학교 대상 무상급식 지원을 받지 못하는 대안교육기관을 위해 급식비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도내 대안교육기관 115개소에 다니는 청소년 7,900여 명(초등 3,900명, 중등 2,200명, 고등 1,800명)이 혜택을 받는다.

사업은 도가 대안교육기관 소재 25개 시·군에 예산을 교부하면 시·군에서 대안교육기관에 급식비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번 인상은 경기도교육청의 급식비 지원단가 인상과 균형을 맞춘 것이다. 급식비는 초·중·고별로 차등 지원되는데, 고등학교의 경우 1식 평균 5,553원에서 5,831원으로 인상된다.

이화진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생리용품 지원금과 대안교육기관 급식비 인상 등을 통해 도내 청소년들이 소외되지 않고 건강한 복지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의회

더보기

생활 · 문화

더보기